[클릭시 원본사이즈!!!]


햄찌가 햄찌를 집어들다


우리별이 신나찌요?ㅠㅠ

귀여워ㅠㅠㅠㅠ


멋!짐!폭!팔!!!!!!!!!

(옆에 용찍덕)


선구리 껴달라고 찡찡ㅋㅋㅋㅋㅋㅋㅋㅋ

용선이 울대 치고 좋아하는 장꾸ㅠㅠㅠ


앞에 햄찌랑 너무 포즈가 비슷해.....누가 햄찌인지ㅠㅠ


선구리 껴주고 좋아하는 뵬찌ㅠㅠ


어머니...세상은 참 아름다웠고 즐거웠습니다......................

저는 이만... O-<-<


표정 변화없이 부채를 사수하는 문별이(25)

(**2016년엔 25였음ㅎㅎ..)




문별이 정말 마니마닌나미맘나나니 좋아해ㅠㅠ

나의 분신같은 햄찌는 잘 있니?ㅠㅠ 안부좀 전해주지 않으련

무봉도 종이쪼가리 주워다가 급하게 만들어서 쥐어줬는데 좋아해줘서 고마워....

흑흑...보고싶다...
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블로그의 모든자료는 이동이 가능합니다. (단, 상업적인 용도는 삼가해주세요!)
단, 로고를 삭제하는 등의 2차 가공은 금합니다! 출처는 꼭 밝혀 주세요! 


DO NOT CROP OR EDIT PHOTOS AND VIDEOS.
When you take out photos & videos from here. please give credit to 'FROM SUNRISE TO SUNSET' clearly.
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+ Recent posts